필리핀, 코로나19 저위험국 국민 입국 허용 검토

홈 > 뉴스 > 뉴스 > 필리핀뉴스
뉴스

필리핀, 코로나19 저위험국 국민 입국 허용 검토

썰렁한 필리핀 마닐라 국제공항 입국장 

사진설명썰렁한 필리핀 마닐라 국제공항 입국장


필리핀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중저위험국 국민의 입국을 허용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22일 일간 마닐라 블루틴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카를로 노그럴레스 내무장관은 전날 국영TV 인터뷰에서 코로나19 범정부 태스크포스(IATF)가 중저위험국 국민의 입국을 허용하는 것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광고




노그럴레스 장관은 "비필수인력 입국에 대해 이 같은 방안이 검토되고 있으며 이는 단계적으로 이뤄질 것"이라고 말했다.


필리핀은 지난 3월부터 코로나19 방역을 위해 원칙적으로 외국인 입국을 금지하고 기업인과 숙련 노동자 등 필수인력에 대해서만 제한적으로 입국을 허용하고 있다.


노그럴레스 장관은 또 "방역 당국이 이를 감당할 역량이 있는지 우선 검토할 필요가 있고, 다음으로 중저위험국들을 살펴볼 것"이라며 "저위험국이 필리핀 국민의 입국을 허용하고 있으면, 호혜원칙에 따라 해당국 국민의 입국을 다시 허용하는 것에 합의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중저위험국에 한국이 포함됐는지는 아직 확인되지 않았다.




필리핀 보건부는 21일 코로나19에 1천509명이 새로 감염돼 누적 확진자가 36만2천243명으로 증가했으나 최근 5일 연속 신규 확진자가 3천명 이하로 유지되고 있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프린트
0 Comments
+

새글알림

+

댓글알림

삭제처리되었습니다.
필사모 08.21 19:37
축하드림니다^^
yoyo 09.02 21:05
네 반갑습니다
필기자 08.31 17:29